SBS

'서울에 2곳뿐' 민관이 손잡고 수소충전소 늘린다

admin2020.10.15 21:00조회 수 603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현재 우리나라의 수소차 보급 대수는 4,200대가 넘어 세계 1위입니다. 하지만 수소 생산이나 충전소 같은 인프라 투자는 미흡합니다. '수소경제' 주도권을 잡으려고 미국과 EU·일본 등이 치열한 경쟁을 벌이는 가운데, 우리 정부도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201480614.jpg

▶영상 시청

<앵커>

현재 우리나라의 수소차 보급 대수는 4,200대가 넘어 세계 1위입니다. 하지만 수소 생산이나 충전소 같은 인프라 투자는 미흡합니다. '수소경제' 주도권을 잡으려고 미국과 EU·일본 등이 치열한 경쟁을 벌이는 가운데, 우리 정부도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앞으로 '수소연료전지'로 전력을 생산하면 시장에서 일정량을 의무적으로 사도록 하고, 충전소 확충과 관련해선 민·관이 함께 법인을 만들어 본격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정다은 기자입니다.

<기자>

경기도 성남의 한 공공기관 주차장, 수소차들이 나란히 주차돼 있습니다.

지난해 구매했는데 운행실적은 저조합니다.

공공기관은 새로 구매하는 차량의 70% 이상을 친환경차로 사야 하고, 이 중 80%는 전기·수소차로 구매해야 합니다.

지난해 공공기관에서 구매한 전기·수소차는 약 2,400대입니다.

2018년과 비교하면 900대 넘게 증가한 겁니다.

공공기관들의 수소차 주행률이 낮은 건 충전소가 부족하기 때문입니다.

올해 한국수력원자력발전은 수소차를 한 달 평균 83km 운행해, 1년을 합쳐도 1,000km가 되지 않습니다.

경북 경주가 본사인 한수원은 가장 가까운 충전소가 울산에 있어 충전소까지 30km가 넘고, 충남 보령에 본사가 있는 한국중부발전도 충전소까지 왕복 80km에 달합니다.

공공기관뿐 아니라 일반 수소차 운전자들도 불만이 많습니다.

서울에 운영 중인 수소충전소가 2곳에 불과해, 한 번 충전하려면 긴 줄을 서기 일쑤입니다.

[최동호/수소택시 운전자 : 자가용이 많이 몰릴 때는 한 대에 7분 정도 걸리니까 다섯 대만 앞에 있어도 30분이 넘게 걸리죠.

[이호근/대덕대 자동차학과 교수 : 우리도 과도한 규제를 유럽이나 일본식으로 완화한다면 24시간 충전소가 돌아간다고 하면 지금보다 2배 이상의 효과가….]

촘촘한 도심 규제와 지역 주민 반대로 충전소 부지 확보가 쉽지 않은 상황이라, 안전기준을 현실화하는 동시에 안전 관련 기술투자도 늘려야 합니다.

(영상취재 : 박대영, 영상편집 : 이재성, CG : 이준호)   

▶정다은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1부 클로징 (by admin) 집 안 사생활 다 훔쳐봤다…IP 카메라 악용 막으려면?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44507 SBS 은마도, 타워팰리스도 호가 낮췄다…매매가 꺾이나
44506 SBS [날씨] 북춘천 첫 서리 관측…'아침 10도↓' 쌀쌀해요
44505 SBS PC방 무단 침입한 유튜버 "100개비 피워볼게요"
44504 SBS [끝까지 판다①] 헌금 사라져도, 목사엔 토 달 수 없었다
44503 SBS [끝까지 판다②] 거리에 깔린 십자가…새 길 찾는 목사들
44502 SBS 1부 클로징
SBS '서울에 2곳뿐' 민관이 손잡고 수소충전소 늘린다
44500 SBS 집 안 사생활 다 훔쳐봤다…IP 카메라 악용 막으려면?
44499 SBS '사인 불명' 여아, 학대 의심 신고 3번이나 있었다
44498 SBS [단독] 마트털이 중학생들, 풀어주니 훔친 차로 뺑소니
44497 SBS [단독] 마트털이 중학생들, 풀어주니 훔친 차로 뺑소니
44496 SBS 4km 퍼진 기름 16톤…사고 전날 검사 땐 '이상 무'
44495 SBS 4km 퍼진 기름 16톤…사고 전날 검사 땐 '이상 무'
44494 SBS "핍박 아니지만…'월성 1호기' 감사 저항 심했다"
44493 SBS "핍박 아니지만…'월성 1호기' 감사 저항 심했다"
44492 SBS ASF 발생하자마자 "사육 돼지 42만 마리 팔아라"
44491 SBS ASF 발생하자마자 "사육 돼지 42만 마리 팔아라"
44490 SBS 고위험 분만도 '비중증'…자궁근종 수술도 못 받나
44489 SBS 고위험 분만도 '비중증'…자궁근종 수술도 못 받나
44488 SBS 암 따로 고혈압 따로…'대학병원 쏠림' 해법 될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