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돈 너무 적잖아!"…남초 천국 中, 결혼 지참금 갈등

admin2020.10.18 21:00조회 수 481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중국에서는 결혼할 때 신랑이 신부에게 일종의 현금 예물을 주는 풍습이 있습니다. 그런데 남성 인구에 비해 여성이 현저히 적다 보니, 신부 측이 너무 큰 액수를 요구해 문제입니다. 결국에는 소송에 사기, 급기야 결혼을 포기하는 사회문제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201481385.jpg

▶영상 시청

<앵커>

중국에서는 결혼할 때 신랑이 신부에게 일종의 현금 예물을 주는 풍습이 있습니다. 그런데 남성 인구에 비해 여성이 현저히 적다 보니, 신부 측이 너무 큰 액수를 요구해 문제입니다. 결국에는 소송에 사기, 급기야 결혼을 포기하는 사회문제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베이징 송욱 특파원입니다.

<기자>

중국 전통 결혼의상을 입은 신랑을 향해 장모가 갑자기 큰 소리를 냅니다.

[1만 8천 위안(3백만 원)은 너무 적어!]

신부는 말없이 돈을 세고, 장모의 화는 수그러들지 않습니다.

신랑이 결혼 지참금으로 이미 신부 측에 80만 위안, 1억 3천만 원을 줬지만, 결혼식 당일 추가로 건넨 돈이 적다는 겁니다.

중국 결혼지참금 갈등

---

길거리에서 한 남성이 여자에게 고함을 지르고 손찌검까지 합니다.

결혼 지참금이 문제였습니다.

[중국 남성 : 당신 집에서 지참금 30만 위안(5천1백만 원)과 150만 위안 (2억 5천만 원)의 집을 요구하는데 어쩌라는 거냐? 나한테 그 돈이 어디 있느냐고!]

중국 결혼지참금 갈등

중국에서는 신랑이 신부 측에 '차이리'라 부르는 예물을 주는 풍습이 있습니다.

최근엔 신랑이 집과 자동차를 마련하고 현금까지 줘야 하는 경우가 많은데, 지참금을 저울에 달면 '3근 3량', 100위안 지폐로 1천5백 장 정도가 돼야 한다는 말까지 있을 정도입니다.

중국 결혼지참금 갈등

중국의 평균 신랑 지참금은 13만 9천 위안, 약 2천3백만 원인데, 산아 제한과 남아 선호로 남초 현상이 심각한 농촌 등에서는 액수가 더 올라갑니다.

그러다 보니 결혼을 포기하거나, 지참금을 둘러싼 다툼과 소송, 사기 사건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지참금 사기 피해 남성 아버지 : (지참금으로 20만 위안의) 많은 돈을 줬는데 며느리가 사라져 찾을 수 없고, 전화도 안 받고 수신 거부까지 해놨어요.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중국 내에서도 과도한 지참금을 반대하는 목소리가 크고, 일부 지방 정부는 지참금 상한선까지 만들었지만, 그 효과는 아직 크지 않아 보입니다.

(영상취재 : 최덕현, 영상편집 : 정용화, 영상출처 : 중국 웨이보) 

▶송욱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코로나 특수' 마스크 공장, 이제는 줄도산 위기 (by admin) 폭발물 들고 스토킹 여성 쫓아갔다가…제 손에 '펑'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11535 SBS 양현종 완벽투 '통산 147승'…전설의 SUN 넘었다!
11534 SBS 대검, '선거법 위반 혐의' 현역 의원 27명 기소
11533 SBS 못 지킨 '완공 약속' 곳곳에…연말 성과 안간힘
11532 SBS '사각 무대' 벗어나 궁으로…야외로 나온 공연들
11531 SBS 재미도 소비도 다 잡는다…연예인처럼 '굿즈 마케팅'
11530 SBS '훈장 제작' 조폐공사 퇴직자 회사에 30년 몰아주기?
11529 SBS '코로나 특수' 마스크 공장, 이제는 줄도산 위기
SBS "돈 너무 적잖아!"…남초 천국 中, 결혼 지참금 갈등
11527 SBS 폭발물 들고 스토킹 여성 쫓아갔다가…제 손에 '펑'
11526 SBS '미검증 백신' 맞으려 긴 줄…中 전국에서 몰려들었다
11525 SBS 눈뜨고 일어나면 또 최고치…전 세계 4천만 명 확진
11524 SBS '최대 3만 원 할인' 소비 쿠폰, 다시 시중에 풀린다
11523 SBS 경기 광주 19명 · 부산 14명…병원발 추가 감염 확산
11522 SBS '검사 로비 의혹' 보고 여부가 핵심…누가 거짓말?
11521 SBS 여 "검찰 정치개입 시도" vs 야 "시나리오 냄새 진동"
11520 SBS 법무부 "尹, 검사 · 야권 수사 지휘 제대로 안 했다"
11519 SBS 오늘의 주요뉴스
11518 SBS 대검 "법무부 발표, 尹 향한 중상모략"…강력 반발
11517 SBS 오늘의 주요뉴스
11516 SBS 간병인 확진 → 31명 감염…경기 재활병원도 비상
이전 1... 4 5 6 7 8 9 10 11 12 13 ... 585다음
첨부 (0)